‘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 현실 세계 VS 평행 세계 관계 어떻게 달라지나?

김정화 | 기사입력 2019/08/02 [09:54]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 현실 세계 VS 평행 세계 관계 어떻게 달라지나?

김정화 | 입력 : 2019/08/02 [09:54]



MBC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의 현실 세계와 평행 세계 속 서로 상반된 관계가 공개되어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5일(월)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이중 정지훈은 한 순간의 사고로 다른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두 번째 인생을 살게 된 악질 변호사 ‘이재상’으로, 임지연은 걸크러시 터지는 강력반 홍일점 형사 ‘라시온’으로 분한다. 특히 두 사람은 현실 세계와 평행 세계에서 서로 다른 관계를 형성할 것으로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에 두 세계 속 정지훈-임지연의 관계를 집중 조명해본다.

 

현실 세계에서 정지훈-임지연은 악연으로 헤어진 전 연인으로, 남보다 못한 철천지원수. 특히 재판에서 이기기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악질 변호사 정지훈은 목숨 내놓고 범인을 잡는 강력반 형사 임지연이 잡아들인 범인을 변호하며 족족 풀어주는 인물. 이에 임지연은 정지훈에게 차오른 분노를 참지 못하고 “이재~썅!”이라고 부르며 말보다 주먹이 먼저 나가는 등 두 사람은 서로 다른 신념 속에 대척 점에서 끊임없는 갈등을 빚는 관계다.

 

반면, 평행 세계에서 정지훈-임지연은 딸 이수아(이보나 역)와 함께 단란한 가정을 꾸리고 살아가는 부부다. 정지훈은 가족을 위해 희생할 줄 아는 자상한 가장으로, 임지연은 형사이기 전에 빠듯하게 살림을 꾸리면서도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뿜어내는 사랑스러운 워킹맘으로 서로를 믿으며 살아간다. 이에 더해 강직한 검사 정지훈과 강력계 형사 임지연은 특수본으로 뭉쳐 정의를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환상의 수사 콤비를 결성, 무대뽀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이처럼 정지훈-임지연은 현실 세계에서는 깊은 악연으로 얽힌 헤어진 연인 관계로, 평행 세계에서는 알콩달콩한 부부 관계로 분해 2색 반전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이에 ‘웰컴2라이프’ 제작진은 “두 세계에서 완벽히 상반되는 정지훈-임지연의 관계와 그 속에서도 감출 수 없는 찰떡 케미가 보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라면서, “특히 평행 세계로 빨려 들어간 후 180도 달라진 임지연과의 관계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정지훈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낼 것이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오는 5일(월)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김종학프로덕션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경제 많이 본 기사